• UPDATE : 2018.11.15 목 10:24
> 뉴스 > 교육·복지
나주학생독립운동 헌정음악회 Freedom ‘성료’
정찬용 기자  |  najunewsn@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11.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사)문화공동체 무지크바움과 나주학생 독립운동기념관, 전라남도 나주교육지원청이 공동으로 주최하고 무지크바움 유스오케스트라 학부모회, 나주문인협회가 주관하는 제10회 나주학생독립운동 헌정음악회 Freedom(자유)이 10월 30일 저녁 7시부터 100여명의 회원, 시민 등이 참석한 가운데 1929년 10월 30일 광주학생독립운동의 도화선이 되었던 (구)나주역사 대합실에서 열렸다.

정진아 나주학생독립운동기념관 학예사의 진행과 바이올린1에 이수연 광주시향 상임수석, 바이올린2에 김재은 아르스 필하모니 오케스트라 수석, 비올라에 정호균 Vierkiang String Quartet 멤버, 첼로에 윤소희 모나무르 심포니 오케스트라 수석단원, 피아노에 김형미 광주대학교수의 연주로 진행된 이날 음악회에서는 E. Mendessohn Piano Trio No.1 in Miner. Op.49(멘델스존 피아노 트리오 1번 2악장), J. Offenbach Les Larmes de Jacqueline(오펜바흐 자클린의 눈물, 첼로와 피아노) 연주에 이어 일본군위안부 피해자님들께 바치는, 봉선화 1절(전순), 꽃잎의 흉터 길닦음(전숙), 꽃잎의 흉터 씻김, 봉선화 2절 등의 헌시 낭송 퍼포먼스가 펼쳐져 숙연한 분위기를 만들어 냈다.

이어진 연주에는 F. Schubert String Quartet No.14 C miner Death and the Maiden D810(슈베르트 죽음과 소녀 2악장) Andante con moto, 그리고 김선철의 Piano Quartet(피아노5중주) 자유가 연주되어 1929년 그날, 일제의 억압과 만행에 분노하여 자주독립의 자유를 외쳤던 님들의 넋을 위로하고 추억하는 소중한 시간을 만들어주었다.

정찬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비주얼뉴스
가장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주소 : 우)58217 전남 나주시 빛가람동 그린로 369 (화정프라자 3층) | 대표전화(061)332-4112 | 팩스(061)332-4113
정기간행물ㆍ등록번호 : 전남다00009  |  등록연월일 : 2006년 12월  |  발행인·편집인 : 박선재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선재
Copyright © 2013 나주신문. All rights reserved. mail ot webmaster@najunews.kr